티스토리 뷰

카테고리 없음

셀리드 주가전망

JuneBae 2021. 12. 27. 13:07

셀리드 주가관련 소식과 셀리드 주가 관련 뉴스들을 살펴보고 알아보겠습니다. 셀리드 주가와 셀리드 주가 관련 뉴스를 통해 전략적으로 투자하시길 바랍니다. 셀리드 주가에 투자하시는 분들 모두 성투하세요. 

 

 

 

 

셀리드 주가

셀리드 주가흐름을 알아보겠습니다. 셀리드 주가의 시가총액은 4,277 억원으로

셀리드 주가의 시가총액은 코스닥 219위 입니다. 셀리드 주가의 가격은 현재 43,950 원입니다.

 

셀리드 주가 1주일 추이

셀리드 주가 3달 추이

셀리드 주가 1년 추이

셀리드 주가의 52주 최고가는 156,800원이며 셀리드 주가 52주 최저가는 32,300원 입니다.

증권사 셀리드 주가 목표는 43,950원입니다.

 

 

 

 

셀리드 주가전망

 

 

[코스닥 공시] 셀리드 / 에치에프알

 

◇셀리드=코로나19 백신 임상2b·3상 신청.

 

셀리드, 코로나19 백신 제2b/3상 임상시험계획 신청

 

[이데일리 권효중 기자] 셀리드(299660)는 코로나19 예방 백신(AdCLD-CoV19-1)의 제2b/3상 임상시험 계획(IND)을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신청했다고 12일 공시했다.

 

[특징주] 셀리드, 국제 코로나백신 공동구매 COVAX와 백신공급 합의...

 

[헤럴드경제=이호 기자] 셀리드가 지난 4일 국제 민간기구인 전염병대비혁신연합(CEPI), CEPI 주도의 코로나19 국제 백신 공동구매 프로젝트인 코백스(COVAX)와 공급 합의를 체결하고,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백신(AdCLD-CoV19-1 & Other Variants) 개발 및 글로벌 공급을 위한 협력을 도모키로 하며 강세를 보이고 있다.

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셀리드는 오전 9시 52분 전일 대비 4500원(6.52%) 상승한 7만3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셀리드는 이달 중순경 바이러스 벡터 방식의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AdCLD-CoV19-1' 1상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이미지난 9월 24일 '2021 제18차 대한백신학회 추계학술대회'에 참석한 셀리드 강창율 대표는 글로벌 2b·3상 계획을 밝히며, 대조백신과의 비교 임상과 면역대리지표(ICP)를 활용한 임상 두 가지를 병행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글로벌 임상을 계획하고 있는 국가로는 한국을 비롯해 베트남, 인도네시아, 우크라이나 등을 거론했다. 한국의 경우, 이달 식품의약품안전처에 IND(임상시험계획)을 신청하겠다고 덧붙였다.

지난 6월 한 차례 후보물질을 변경하며 백신 개발에 속도를 내지 못하던 셀리드가 이번 코백스 협약과 함께 연내 후기 임상에 진입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면서 투자자들의 관심이 몰린 것으로 풀이된다.

 

셀리드, 바이넥스와 코로나19 백신 위탁생산 계약 체결

 

[이데일리 송영두 기자] 셀리드는 바이넥스와 코로나19 백신 ‘AdCLD-Cov19-1’ 위탁생산(CMO) 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셀리드 ‘AdCLD-Cov19-1’은 국내 순수 기술과 자본으로 개발되고 있는 토종 코로나19 백신이다. 단 1회 투약만으로도 충분한 백신 효과가 뛰어나, 편의성과 짧은 임상기간으로 다른 백신 대비 개발 진행 속도가 빠르다는 강점을 갖고 있다.

또한 셀리드 고유의 아데노 바이러스 벡터(전달체) 플랫폼은 항암면역치료백신 임상시험을 통해 안전성이 이미 검증된 기술로, 항원만 교체하면 여러 코로나 돌연변이에 신속한 대처가 가능하다는 큰 장점이 있다.

셀리드는 지난 23일 국내 대표 임상시험지원기관인 국가임상시험재단이 지원하는 ‘2021년도 임상시험 글로벌 아웃바운드 지원사업’에 선정됐다.국제백신연구소(IVI)와 협력해 올해 10월 글로벌 임상2b/3상에 진입한다는 계획이다. 국내 허가 및 세계보건기구(WHO) 백신 긴급사용허가도 함께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셀리드와 코로나19 백신 생산 협력에 나선 바이넥스는 항체, 이중표적항체, Fc-융합단백질 등 다양한 바이오 의약품 개발 및 생산 경험을 보유한 위탁개발생산(CDMO) 기업이다.

강창율 셀리드 대표이사는 “바이오의약품 생산역량이 탁월한 바이넥스와의 계약으로 양사의 전문지식 및 기술 융합을 통해 시너지를 창출함으로써 코로나19백신의 신속한 상용화가 이뤄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전남 생물의약연구센터(JBRC), 안동 동물세포실증지원센터와 함께 코로나19 백신 생산시설 외연 확장을 도모해 향후 양산을 위한 안정적인 생산역량을 확보했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고 덧붙였다.

 

셀리드-바이넥스, 코로나19 백신 상용화 대비 위탁생산 계약 체결

 

코로나19백신을 개발 중인 셀리드(299660)와 바이오 의약품 위탁개발생산(CDMO) 업체인 바이넥스(053030)는 코로나19 백신 ‘AdCLD-Cov19-1’의 상용화 대비 위탁생산 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셀리드의 ‘AdCLD-Cov19-1’은 국내 순수 기술과 자본으로 개발되고 있는 토종 코로나-19 백신이다. 단 1회 투약만으로도 충분한 백신의 효과가 뛰어나 편의성과 짧은 임상기간으로 다른 백신 대비 개발 진행 속도가 빠르다는 강점을 갖고 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또한, 셀리드 고유의 아데노 바이러스 벡터(전달체) 플랫폼은 항암면역치료백신 임상시험을 통해 안전성이 이미 검증된 기술로 항원만 교체하면 여러 코로나 돌연변이에 신속한 대처가 가능하다는 큰 장점이 있다.

셀리드는 지난 23일 국내 대표 임상시험지원기관인 국가임상시험재단이 지원하는 ‘2021년도 임상시험 글로벌 아웃바운드 지원사업’에 선정됐다. 또 국제백신연구소(IVI)와 협력하여 올해 10월 글로벌 임상2b/3상에 진입하겠다고 계획을 밝혔다. 더불어 국내 허가 및 세계보건기구(WHO) 백신 긴급사용허가도 함께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강창율 셀리드 대표는 “양사의 전문지식 및 기술 융합을 통해 시너지를 창출함으로써 코로나19백신의 신속한 상용화가 이뤄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셀리드 주가전망을 마치며

 

셀리드 주가전망과 셀리드 주가 관련 뉴스들을 살펴보았습니다. 셀리드주가가 궁굼하셨던 분들에게 도움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셀리드 주가전망과 셀리드 주가 관련 뉴스에 대한 포스팅을 마칩니다. 셀리드 주가에 투자하신 분들 모두 성투하세요.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링크
TAG more
«   2022/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