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넷마블 주가전망과 넷마블 주가 관련 뉴스들을 살펴보겠습니다. 대규모 인수합병(M&A)과 공백 없는 신작 게임 발표로 넷마블이 기업가치 재평가를 도모하고 있습니다. 홍콩 글로벌 소셜 카지노 게임사 스핀 엑스(SpinX) 인수로 안정적인 실적의 기반을 마련했고 사업 다각화와 자회사 상장 추진 등이 호재가 돼 주가가 한 단계 도약할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넷마블 주가 상승을 유도할 수 있는 모멘텀도 풍부한 편입니다. 자회사이자 게임 개발사인 넷마블네오는 6월 말 한국거래소에 상장 예비 심사 신청서를 제출해 유가증권시장 상장 절차에 돌입했습니다. 넷마블 네오의 밸류에이션 수준에 따라 지분 80%를 보유한 넷마블에 대한 지분 가치 재평가 작업도 이뤄질 것으로 보입니다. 전통적인 게임 산업에서 한 발 나아가 보유 IP를 활용한 사업 다각화에도 공격적으로 나서고 있습니다. 넷마블 주가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넷마블 주가

넷마블 주가흐름을 알아보겠습니다. 넷마블 시가총액은 10조 136억 원으로 코스피 41위입니다. 

넷마블 주가는 현재 원입니다. 넷마블 주가 52주 최고가는 163,000원이며 최저가는 112,000원입니다. 넷마블 주가는 하락세를 보이고 있는 추세입니다. 

김학준 키움증권 애널리스트는 “넷마블 주가의 올해 성과는 안정적 기틀을 마련했다는 데 의의가 있습니다. 장르 다변화를 통해 안정적 실적에 대한 기틀을 마련했습니다. 향후에도 연간 5~6개의 다작을 내놓으며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라고 설명했습니다. 넷마블 주가도 현재 수준에서 더 오를 것이라 내다봤다. 목표주가 19만 1000원과 함께 매수 의견을 제시했습니다.

 

 

넷마블 주가전망

넷마블, 세븐나이츠2 글로벌 진출 임 밥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모바일 MMORPG ‘세븐나이츠 2’의 글로벌 진추를 본격화했습니다. 오는 7일 해외 미디어 대상 온라인 쇼케이스를 개최합니다. 이번 쇼케이스는 북미, 일본, 대만, 태국 등 넷마블 해외법인에서 현지 미디어를 온라인으로 초청해 비공개로 진행합니다. 7일 오후 6시부터 ‘세븐나이츠2’ 유튜브 글로벌 채널에서 누구나 시청할 수 있도록 공개합니다.
 넷마블은 쇼케이스를 통해 ‘세븐나이츠2’의 주요 콘텐츠와 서비스 일정을 발표하고 개발진 인터뷰 영상을 통해 개발 히스토리를 소개할 계획이다. 넷마블이 제작한 버추얼 휴먼(가상 인간)이 사회를 맡는 이색적인 시도도 있을 예정입니다. 넷마블은 ‘세븐나이츠 2’를 170여 개 지역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 연내 출시할 방침입니다. 해외에 선보일 ‘세븐나이츠 2’는 특장점인 시네마틱 연출, 방대한 스토리를 글로벌 이용자들도 몰입감있게 즐길 수 있도록 12개국 언어와 영어, 일본어 버전의 캐릭터 음성을 지원합니다. 특히 일본 성우진은 최고 인기 성우로 구성하는 공을 들였습니다. 
 지난해 11월 국내 출시한 ‘세븐나이츠2’는 넷마블 대표 지식재산권(IP) ‘세븐나이츠’의 정통 후속작입니다. 전작의 20년 후 세계를 고품질 시네마틱 연출과 언리얼 엔진 4 기반의 캐릭터로 구현했습니다. 넷마블 주가에 호재로 작용하길 기대해봅니다. 

 

넷마블, 금융 서비스도 게임처럼

지난 5월 서울 을지로 하나은행 본점에서 이종 업종 간 협약식이 열렸습니다. 박성호 하나은행장과 이승원 넷마블 대표가 게임과 금융을 결합한 서비스를 만들기로 한 것. 양사의 타깃은 게임 같은 금융 서비스를 받고 싶어 하는 MZ세대(밀레니얼+Z세대)입니다. 이들을 위해 넷마블과 하나은행은 △금융과 게임을 연계한 금융 콘텐츠 개발 △디지털 채널을 이용한 공동 마케팅 △미래 성장동력을 위한 공동사업 발굴 등을 추진하기로 약속했습니다. 넷마블 주가에 좋은 영향을 미치길 기대합니다. 

 

 

넷마블, 분기 영업익 1,000억 원 시대 연다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넷마블의 올해 예상 매출액(연결 기준)은 지난해 대비 8.1% 늘어난 2조 6,855억 원입니다. 올해 영업이익 추정치는 지난해보다 0.6% 줄어든 2,705억 원입니다. 올해 4분기 넷마블의 매출액과 영업이익 추정치는 각각 8,351억 원, 1,176억 원입니다. 지난해 동기 대비 증가율이 매출액 33.9%, 영업이익 42.6%에 달합니다. 스핀 엑스가 4분기부터 실적에 편입되면서 분기 기준 1,000억 원대 영업이익 체력을 다지는 데 큰 기여를 할 것으로 보압니다. 지난 8월 넷마블은 게임 포트폴리오의 다각화를 위해 스핀 엑스의 지주사 ‘레오나르도 인터랙티브 홀딩스’ 지분 100%를 2조 5,000억 원에 인수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넷마블은 타 기업 지분 투자에서 잇달아 성공을 거두고 이를 매각해 본업 경쟁력을 키우는 선순환을 그리고 있습니다. 8월 중순 넷마블은 설립 준비 단계에서부터 참여했던 카카오 뱅크의 지분 1.26%(600만 주)를 4,302억 원에 팔아 4,000억 원 수준의 시세 차익을 얻었고 같은 달 카카오게임즈의 지분도 전량 매각해 현금 2,538억 원을 확보했습니다. 업계에서는 마련한 자금을 스핀엑스 인수에 쓸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현재 넷마블이 들고 있는 타 기업 지분 가치는 약 5조 2,100억 원으로 계산됩니다. 구체적으로 하이브(352820) 2조 1,650억 원, 코웨이 1조 3,620억 원, 엔씨소프트 1조 1,130억 원, 카카오뱅크 5,380억 원 등입니다. 안재민 NH투자증권 연구원은 “넷마블은 투자 자산의 매각으로 본업 경쟁력을 키우는 M&A의 정석을 보여주고 있다”라고 평가했습니다.
 넷마블은 남은 하반기에만 4종의 신작을 연달아 출시하면서 실적 반등에 도전한다. 넷마블은 △방탄소년단(BTS) 드림: 타이니탄 하우스 △세븐나이츠 레볼루션 △머지 쿠야 아일랜드 △세븐나이츠 2 글로벌 버전의 연내 공개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안 연구원은 “(올해 하반기 첫 신작 타자인) ‘마블 퓨처 레볼루션’의 최근 매출 순위 하락은 아쉽지만 (올해 상반기 출시된 새 게임) ‘제2의 나라’가 한국·일본·대만에서 꾸준히 매출액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는 점은 긍정적”이라며 “올해 하반기 신작 성과에 따른 매출 성장이 기대된다”라고 밝혔습니다.

 

넷마블, 브랜드스탁 집계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 선정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브랜드 가치 평가 회사 ‘브랜드스탁’이 발표한 2021년 3분기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에 선정됐다고 1일 밝혔습니다. 브랜드스탁 회원 17만 명이 참여한 이번 조사에서 넷마블은 BSTI 총 850.07점을 얻어 직전 분기와 동일한 49위를 기록했습니다. 브랜드 주가지수는 608.01점(700점 만점), 소비자 조사 지수는 242.06점(300점 만점)을 받았습니다.

 

 

넷마블, 제2의 나라 확 바꿨다

넷마블(251270)(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감성 모험 RPG ‘제2의 나라: 크로즈 월드’(개발사 넷마블 네오)에 △이용자 대전(PvP) 시스템 △필드 보스 △사냥터 △소환 마일리지 등 대규모 개선 작업을 실시했다고 1일 밝혔습니다.

 넷마블은 이용자 캐릭터들이 겹쳐져 사냥(일명 겹사)하는 문제점을 완화하고자 필드와 카오스 필드 몬스터를 재배치하고 전투 난이도와 보상을 조정해 핵심 아이템이 더 많은 몬스터에게서 제공될 수 있도록 했습니다. 개선 작업 외에도 넷마블은 신규 이마젠 ‘천사 씨’와 의상 아이템, 탈 것 ‘제피’ 등을 추가하고 ‘필드 보스 깜짝 미션’, ‘에스타 바니아 미식가’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넷마블 주가에 좋은 영향이길 기대합니다. 

 


넷마블 주가전망과 넷마블 주가 관련 뉴스들을 살펴보았습니다. 넷마블 주가가 궁금하셨던 분들에게 도움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넷마블 주가에 투자하시는 분들 모두 성투하세요. 넷마블 주가가 실적과 더불어 상승하길 바랍니다.  이상으로 넷마블 주가전망과 넷마블 주가 관련 뉴스에 대한 포스팅을 마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링크
TAG more
«   2021/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